컨텐츠 바로가기

04.23 (화)

임종석, '공천 배제' 지도부 재고 요청..."참담할 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민주당에서 공천을 받지 못한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이, 당이 왜 이렇게까지 하는지 도무지 이해할 수 없다며, 서울 중·성동갑 공천에서 자신을 배제하고 전현희 전 국민권익위원장을 전략공천한 결정을 재고해 달라고, 당에 요구했습니다.

임 전 실장은 어제(28일) 국회 기자회견에서, 문재인 전 대통령과의 '양산 회동'에서 이재명 대표가 굳게 약속한 '명문 정당'과 용광로 통합을 믿었고 지금은 그저 참담할 뿐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