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0 (토)

웃으며 입장한 이재명, 비판엔 '침묵'…홍영표 "왜 본인 가죽은 안벗기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앞서 말씀드렸습니다만, 민주당 의원총회는 지도부에 대한 친문계의 성토장이 됐습니다. 친문 좌장인 홍영표 의원은 방송에서 쓰기 힘든 단어를 사용하며 이 대표에게 "왜 당신 가죽은 안 벗기느냐"고 바로 앞에서 비판하기도 했습니다.

고민정 최고위원은 자리에서 물러났는데, 신유만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심각한 표정의 민주당 의원들이 회의장에 모여들자, 최근 당 지도부에 공천 관련 문제제기를 해왔던 홍익표 원내대표가 공천관리위에도 공개적으로 쓴소리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