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5 (목)

위클리 조아, 성균관대 신입생 대표로 입학식 참석…'희망 종이비행기 날리기' 진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자신문

사진=IST엔터테인먼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위클리(Weeekly) 멤버 조아가 성균관대 입학식에 참석해 '희망 종이비행기 날리기'를 진행했다.

위클리 조아는 27일 오전 성균관대학교 자연과학캠퍼스 수성관에서 거행된 입학식에 신입생 대표로 참석해, 연례 행사인 '희망 종이비행기 날리기'를 진행했다.

'희망 종이비행기 날리기'는 신입생들의 꿈과 포부를 종이비행기로 접어 날리는 것으로, 매년 성균관대 입학식에서 진행해온 고유 연례 행사다.

올해 성균관대 연기예술학과 신입생이 되는 조아는 단상에 올라 희망을 담은 종이비행기를 힘껏 날리며 24학번 새내기로서 기분 좋은 첫 걸음을 알렸다.

조아는 "아마 나를 포함해서 여기 있는 모든 24학번 분들이 성균관대학교에 입학하기 위해 정말 피나는 노력을 했을 거라 생각한다"며 "그만큼 자랑스러운 성균인으로서 같이 학교 생활 열심히 했으면 좋겠다, 24학번 파이팅!"이라고 당찬 소감을 전했다.

한편, 조아와 함께 24학번 신입생이 되는 멤버 이재희 또한 지난 23일 열린 동국대학교 입학식에 참석, 공식 채널을 통해 "나 입학해따! 머찐 대학생이다!"라며 들뜬 소감과 동시 입학식 사진을 게재해 새내기의 설렘을 드러냈다.

조아와 이재희가 속한 그룹 위클리는 올 초 영어 버전이 포함된 디지털 싱글 'Stranger(스트레인저)'를 발매, 스포티파이 '발라드X아이돌(K-Idol Ballad Hits)' 플레이리스트 커버에 선정되는 등 폭넓은 장르 소화력을 보여주며 글로벌 영향력을 확장해 나가고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최현정 기자 (laugardagr@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