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1 (일)

진주청동기문화박물관 '평거' 기획전…"생활 변화상 한눈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27일~7월14일 다양한 문화체험 행사도

평거동 출토 유물 80여점 선봬

뉴시스

[진주=뉴시스]진주청동기문화박물관, 기획전 '평거' 개막.(사진=진주시 제공).2024.02.27.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진주=뉴시스] 정경규 기자 = 경남 진주청동기문화박물관은 27일부터 7월14일까지 진주시 읍면동의 시대와 문화 흐름을 한눈에 볼수있는 기획전 ‘평거’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기획전은 진주시 읍면동의 시대와 문화 흐름을 다루는 연속 기획전의 첫 번째 전시로 평거지역(평거동 및 신안·판문동 일부)을 대상으로 한다.

전시의 부제는 ‘평안의 땅, 진주 평거’로, 예로부터 살기 좋은 땅 평거의 이미지를 진품 유물, 영상 자료, IT 전시 기법 등을 활용해 친근하게 풀어냈다.

이번 전시는 과거에서 현대에 이르기까지 시대순으로 전시구성을 하고 있다. 평거의 생활 변화상과 도시 발달사를 보여주기 위해 국립진주박물관이 소장하고 있는 평거동 출토 고고 유물 80여점을 ‘평거 마을의 탄생’, ‘능숙한 농사꾼들의 마을’, ‘문명이 꽃 피는 평거 마을’ 등의 주제로 입체적으로 전시했다.

특히 ‘영혼의 통로, 붉은 간 토기’ 전시는 3면 맵핑 영상과 투명 디스플레이를 활용해 평거동에서 출토된 긴 목 붉은 간 토기에 담긴 청동기시대 사람들의 망자에 대한 관념과 염원을 부각시키고 있다.

‘진주성도(晉州城圖)에 담긴 평거의 풍류’와 ‘평거지(平居誌)에 담긴 평거의 평안’ 전시에서는 진주성도(부산시립박물관 소장품)에 담겨진 촉석루에서 광탄(산청 경호강과 덕천강이 합류하는 지점)까지 이어지는 뱃놀이의 모습을 평거산수도(平居山水圖)와 연계해 미디어 전시로 재현했다.

1893년 우산 한약우(1868~1911)가 작성한 평거지의 실물 자료도 공개된다. 평거지에는 평거산수도와 유오서당도(柳塢書堂圖) 등 2장의 그림이 실려 있는데, 이 일대의 지명과 당시의 공간에 대한 인식을 살펴볼 수 있는 귀한 자료이다.

1984년 진주 도시기본계획에 의해 평거 일대는 주거지역으로 개발의 기본 방향이 수립된다. ‘체계적 계획도시, 평거동’에서는 도시기본계획을 바탕으로 설계된 쾌적한 주거지역인 평거동 일대의 개발과 변천과정을 다루었다.

박물관은 기획전과 연계해 어린이 체험 공간을 별도로 운영한다. 1층 교육실에서 운영되는 어린이 체험 공간은 ‘평거동 사람들은 무얼 먹고 살았을까요?’ 라는 주제로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채집, 어로, 농경 등을 디지털 기술과 당시의 식재료를 소개하는 방식으로 풀어낸다.

야외 전시장에는 지역 청년 작가들과 협업하여 ‘마이 홈(My Home)’이라는 설치미술 전시가 진행된다. 청동기시대의 재현 움집과 어우러져 하나의 볼거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전시기간 중에는 관람객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도 함께 운영된다. 사전 예약한 가족 단위 관람객과 단체관람객을 대상으로 체험형 교육프로그램이 제공되며, 성인 및 유아 맞춤 프로그램도 운영된다. 또한 평거 유적 공원과 연계하여 스탬프 인증 투어도 진행된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2023년 재단장한 평거 유적 공원도 많이 찾아 달라”며 “앞으로 이곳 박물관은 진주시의 새로운 문화 아이템을 발굴하고 시민들에게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할 것이다. 우리 지역 곳곳의 문화와 이야기를 다루게 될 연속 기획전에 많은 관심을 가져달라”고 말했다.

뉴시스

[진주=뉴시스]진주청동기문화박물관 기획전 '평거' 전시모습.(사진=진주시 제공).2024.02.27.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공감언론 뉴시스 jkgyu@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