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5 (목)

관객 앞 첫 '홀로서기' 나선 젊은 음악가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신진 음악인들의 등용문인 조선일보 신인음악회가 한창입니다.

아티스트로서의 첫발 떼기에 나선 젊은 음악가들을 장동욱 기자가 만났습니다.

[리포트]
무대를 울리는 애절한 선율에서, [현장음] 왈츠 분위기의 경쾌하고 리드미컬한 연주까지, 감정의 파고를 오가면서도 중심을 유지해야해 까다로운 비에니아프스키의 변주곡이 울려퍼집니다.

학부 졸업과 함께 음악회를 준비한 정산하 씨는 2년 전 음악을 그만두고 싶었던 때 가장 힘이 되어줬던 특별한 곡을 무대에 올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