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5 (목)

이슈 부동산 이모저모

“계약금 5%만 내면 입주까지 부담 없다”... 경쟁력 있는 분양가 갖춘 ‘힐스테이트 금오 더퍼스트’ 계약 순항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경제


현대건설이 시공하는 ‘힐스테이트 금오 더퍼스트’가 합리적인 분양가와 수분양자의 자금 부담을 낮추기 위한 금융 조건을 제시해 수요자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힐스테이트 금오 더퍼스트’는 의정부에서 신축 분양 현장 중 합리적인 분양가를 갖췄다고 평가받는다. 이 단지의 분양가는 5억 8,950만원(전용 84㎡ 타입/ 최고가 기준)으로, 신곡동 D사 분양 단지 6억 8,240만원(전용 84㎡ 타입), 금오동 D사 분양 단지 7억 600만원(전용 84㎡ 타입)보다 약 1억원 낮게 책정됐다.

여기에 계약금 5%(일부세대), 1차 계약금 500만원 혜택을 제공한다. 통상적으로 계약금은 분양 금액의 10~20%를 납부하지만, 계약자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 일반적인 계약금보다 낮게 계약금을 책정한 것이다. 아울러 올해 11월 22일 이후 분양권 전매가 가능하여 투자를 목적으로 한 수요자들에게도 높은 관심을 받고있다.

‘힐스테이트 금오 더퍼스트’는 경기도 의정부시 금오동(금오생활권1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 일원에 총 832세대 규모로 조성되며 선착순 동·호수 지정계약을 진행 중이다.

단지의 일반분양 물량을 전용면적별로 살펴보면 △36㎡ 68세대 △59㎡A 126세대 △59㎡B 17세대 △59㎡C 117세대 △75㎡ 24세대 △84㎡ 56세대 등 수요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소형 타입 위주로 구성되어 있다.

‘힐스테이트 금오 더퍼스트’는 의정부 경전철 효자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다. 이 노선을 통해 1호선 환승역인 회룡역까지 10분대 이동이 가능하며, 도보 3분거리의 광역버스를 이용 서울의 중심지로 출퇴근이 편리하고, 도로교통망 또한 우수하다. 호국로와 수도권 제1순환고속도로의 의정부IC, 호원IC, 구리~포천 간 고속도로의 민락IC를 통하면 서울 및 광역으로 이동할 수 있다.

수도권광역급행철도 GTX-C노선 의정부역(예정), 지하철7호선(연장예정), 동부간선도로 지하화 사업(의정부 시계~월계1교, 6.85km구간)일부구간 개통으로 서울 주요업무지구, 강남 등 접근성은 개선될 예정이며 미군 반환 공여지 개발사업 ‘나리벡시티(계획) 등’도 예고돼 있다.

단지 반경 1km 내에 홈플러스 의정부점, 금오신곡동 중심상권 등이 있어 다양한 편의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또한 국내 최고 수준인 중증외상환자 수용률 전국 1위의 권역외상센터, 권역응급의료센터를 갖춘 가톨릭대학교 의정부성모병원을 비롯해 경기북부 최대 규모의 의료기관인 의정부 을지대학교 병원 등 의료시설이 가깝다.

뿐만 아니라, 경기도청 북부청사, 경기북부경찰청, 의정부 소방서 등 경기북부 광역행정타운 이용도 편리하며, 금오초를 비롯한, 금오중, 천보중, 효자중고 등의 학교가 단지와 가깝다. 인근에 금오동 학원가가 형성되어 있으며, 의정부 과학도서관 등도 이용할 수 있다.

한편, 힐스테이트 금오 더퍼스트의 견본주택은 경기도 의정부시 금오동 일원에 마련돼 있다.

김동호 기자 dongho@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