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3 (토)

이재명 측근들은 양지로… 비명 지역구서 잇단 출마 선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李 특보 안태준은 경기 광주을

대장동 변호 조상호는 서울 금천

조선일보

안태준 전 경기주택도시공사 사장 직무대행, 박균택 변호사, 정진욱 전 이재명 대선 캠프 대변인(왼쪽부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의 최측근으로 불리는 소위 ‘찐명’ 인사들은 대거 지역구 출마를 준비하고 있다. 이들이 출마하는 지역구 상당수가 민주당 텃밭·양지로 분류되는 곳인 데다, 현재 비명 의원 지역구인 경우가 많아 논란이 커지고 있다.

이 대표에게 임명장을 받은 당대표 특보들이 대표적이다. 안태준 전 경기주택도시공사 사장 직무대행은 임종성 의원이 불출마한 경기 광주을 출마를 선언했다. 같은 지역구에 출마하려던 문학진 전 의원은 이 대표에게 직접 불출마를 권고받고 반발하고 있다. 이 대표 법률대리인인 박균택 변호사는 이용빈 의원 지역구인 광주 광산갑 출마를 준비하고 있고, 정진욱 전 이재명 대선 캠프 대변인은 광주 동남갑 윤영덕 의원과 경선을 치르고 있다. 진석범 전 경기복지재단 대표는 이원욱 의원이 탈당한 경기 화성을, 김문수 전 경기도신용보증재단 이사는 소병철 의원 지역구(전남 순천광양곡성구례갑), 이건태 변호사는 김상희 의원 지역구(경기 부천병)에 출마를 선언했다.

성남시, 경기도에서 이 대표와 함께 일했던 인사들도 주로 비명계 의원 지역구를 중심으로 출마를 노리고 있다. 경기도 청년비서관 출신 모경종 전 당대표비서실 차장은 신동근 의원 지역구인 인천 서구을, 이헌욱 전 경기주택도시공사 사장은 불출마를 선언한 이탄희 의원 지역구인 경기 용인정, 임진 전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원장은 김진표 국회의장 지역구인 경기 수원무에 나섰다. 천경배 전 성남시 대외협력팀장은 서삼석 의원 지역구(전남 영암무안신안), 이재강 전 경기도 평화부지사는 김민철 의원 지역구(경기 의정부을)를 노리고 있다. 민병선 전 경기도 보도특보는 최종윤 의원이 불출마를 선언한 경기 하남, 김홍국 전 경기도 대변인은 우상호 의원이 불출마하는 서울 서대문갑에 예비 후보로 등록해 활동 중이다.

이 대표 측 변호인들도 나섰다. 이 대표 대장동 사건 등 변호를 맡은 조상호 변호사는 최기상 의원이 있는 서울 금천에서 출마를 준비하고 있다. 정진상 전 당대표 정무조정실장 변호인인 김동아(경기 평택갑·홍기원 의원 지역구) 변호사, 김용 전 민주연구원 부원장 변호인인 김기표(경기 부천을·설훈 의원 지역구) 변호사도 비명계 의원 지역구 출마를 선언했다.

[김상윤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