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8 (수)

경남 소외계층 17만 명 '문화누리카드'…"연말까지 꼭 사용하세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간 1인당 11만 원, 연말 지나면 자동소멸

노컷뉴스

경남도청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상남도는 소외계층의 문화누리카드를 연말까지 꼭 사용해 달라고 10일 당부했다.

기초생활수급자·차상위계층의 삶의 질 향상과 문화 격차를 줄이고자 1인당 연간 11만 원 상당의 문화누리카드를 지원한다.

도내 발급자는 지난 1일 기준 모두 17만 986명, 발급률은 94.87%에 달한다. 이 중 발급자 이용률은 73.8%이며, 아직 한 번도 사용하지 않은 도민은 6280명에 이른다.

문화누리카드 가맹점이면 온오프라인 어디서든 사용할 수 있다. 도서·음반·OTT·영화·공연·철도·고속(시외)버스·여행사·숙박·스포츠관람 등의 분야에서 쓸 수 있지만, 생활용품·식료품·담배 등은 불가능하다.

연말까지 사용하지 못하면 자동 소멸된다. 특히 전액 미사용자는 '자동재충전' 대상에도 제외되기 때문에 내년에도 지원받으려면 직접 지원 신청해야 한다.

도는 다양한 분야에서 도민이 문화생활을 누리도록 가맹점을 계속 확대할 예정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