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3 (금)

中 화웨이, 전기차 충전시장 진출…초고속충전기 설치 계획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이뉴스24 김동호 기자] 중국 화웨이가 전기차 충전시장에 진출한다.

9일 북경일보 등 외신에 따르면, 화웨이 그룹 산하 화웨이디지털에너지유한공사의 허우진룽 회장은 지난 7일 하이난성 하이커우에서 열린 ‘세계 신에너지 차 대회’에 참석한 자리에서 전기차 충전시장 진출을 선언했다.

아이뉴스24

중국 선전 화웨이 본사에 위치한 '다윈홀(Darwin Hall)' 전경. [사진=화웨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북경일보에 따르면 허우진룽 회장은 “내년 중국 340여개 도시에 10만개 이상의 전액냉 초고속 충전기를 설치할 것”이라며 “길이 있는 곳이면 어디서든 고품질 충전이 이뤄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허우진룽 회장이 언급한 전액냉 초고속 충전은 전기차 충전 케이블 내부에 순환 통로를 만들고 냉각 액체를 주입, 순환시켜 충전 과정에서 발생하는 열을 방출하는 방식으로, 빠른 속도로 충전이 가능한 것이 장점이다.

그는 또 “고속 충전기가 도시의 반경 1∼2㎞ 이내 마다 들어서고 모든 고속도로 휴게소와 주유소에 설치되면 충전 문제와 항속 불안을 해소할 수 있을 것”이라며 “화웨이는 올해 5분 충전으로 200㎞를 주행할 수 있는 고효율·고전압 전기 구동 플랫폼인 ‘드라이브 원’ 양산에 나섰다. 충전 시간을 계속 단축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신에너지 차와 충전 네트워크의 상생 발전에 주력해 자동차 산업의 전면적인 전동화를 가속하겠다”고 선언했다.

/김동호 기자(istock79@inews24.com)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