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4 (월)

한교총 신임 대표회장에 장종현 목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개신교 연합기관인 사단법인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 신임 대표회장에 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백석) 대표총회장인 장종현 목사가 선임됐다고 7일 한교총이 밝혔다.

7일 한교총은 서울 종로구 소재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 글로리아홀에서 열린 제7회 총회를 통해 장 목사를 대표회장으로 선임했다. 임기는 7일부터 향후 1년이다. 공동대표회장에는 대한예수교장로회(합동) 총회장 오정호 목사, 대한예수교장로회(통합) 총회장 김의식 목사, 기독교대한감리회 감독회장 이철 감독, 기독교대한성결교회 총회장 임석웅 목사가 선임됐다.
아시아경제

한교총 신임 대표총회장 장종현 목사 [사진제공=한국교회총연합]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장 신임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한국교회가 진정으로 하나 되기 위해서는 먼저 자기 자신을 내려놓고, 나만 항상 옳다는 고정관념과 교만도 버리고, 우리 신앙과 삶의 유일한 표준인 성경의 정의를 이 땅에 실천하며 모든 문제의 해답을 성경에서 찾아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교회의 사회적 역할도 강조했다. 장 회장은 "한국교회가 나라와 민족의 미래를 위한 소망이 되어야 한다"며 "무엇보다 한교총은 나라와 민족을 위해, 특별히 대통령님과 위정자들을 위해 먼저 뜨겁게 기도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출산 극복과 아동 돌봄, 고령사회에 대비하는 활동 역시 모든 회원 교단들과 함께 힘을 모아 펼쳐 가겠다"고도 전했다.

아울러 향후 튀르키예 지진 피해 복구 사업, 전문인초청 문화유산 탐방, 기후환경 보전 사업과 저출생 극복을 위한 사업, 우리마을 공감음악회, 평화음악회, 코리아 퍼레이드 등을 지속 추진하기로 했다. 또한 사립학교법 개정에 힘쓰고 포괄적 차별금지법 제정에 반대 의사를 재확인했다.



서믿음 기자 faith@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