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6 (월)

현직 변호사가 '아내 살인'…대형 로펌서 퇴사(종합2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50대 현직 변호사 전날 긴급체포

종로구 주상복합아파트서 범행

뉴시스

[서울=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임철휘 기자 = 아내를 둔기로 살해한 혐의를 받는 50대 현직 변호사가 경찰에 붙잡혔다.

4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종로경찰서는 전날 오후 9시30분께 50대 남성 A씨를 살인 혐의로 긴급체포해 조사 중이다.

A씨는 전날 오후 7시50분께 서울 종로구 사직동의 한 주상복합아파트에서 아내 B씨를 둔기로 때려 살해한 혐의를 받는다.

외국에서 변호사 자격증을 딴 한국 국적 A씨는 다니고 있던 대형 로펌에서 현재는 퇴사한 것으로 파악됐다.

소방 당국은 "아내가 머리를 다쳤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 B씨를 병원으로 옮겼지만 끝내 숨졌다.

A씨는 범행 후 집에서 나갔다가 이후 도착한 경찰이 현장을 수색하던 중 다른 변호사를 대동해 집에 돌아온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경찰에 "평소 금전 문제와 성격 차이로 인한 가정불화로 인한 다툼 중 사건이 발생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이날 중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시신 부검 이후 정확한 사망 원인을 확인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fe@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