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9 (목)

“골프 꿈나무 척추건강 지킵니다”…자생한방병원, 최경주재단에 의료 후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자신문

(사진 왼쪽부터) 자생한방병원 이진호 병원장, 최경주재단 최경주 이사장, 자생의료재단 박병모 이사장이 지난 1일 업무협약 후 기념촬영했다. (사진=자생한방병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자생한방병원은 최경주재단과 골프 꿈나무 의료지원·사회공헌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자생한방병원은 미국주니어골프협회(AJGA) 대회와 국내 KPGA 대회 등을 준비하는 골프 꿈나무의 건강 관리를 위한 의료서비스를 지원할 예정이다. 양 기관은 향후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에도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자생한방병원과 최경주재단의 인연은 오랜 기간 이어져 왔다. 자생한방병원 설립자 신준식 박사는 최경주 이사장의 척추 건강 주치의로 활동해왔다. 최경주재단의 해외전지훈련에도 의료지원을 아끼지 않았다. 지난해에는 전국 골프특성화학교와 체육중점학교에 개인 사재 5000만원을 출연해 후원하기도 했다.

박병모 자생의료재단 이사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세계 골프계를 이끌어갈 꿈나무들이 건강 걱정 없이 기량을 마음껏 선보여 우수한 성적을 거두길 진심으로 기원한다”면서 “어려운 주변 환경으로 꿈을 펼치지 못하는 미래 인재 육성을 위해 최경주재단과 함께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배옥진 기자 withok@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