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2 (목)

제주개발공사, ‘투명 폐페트병 수거 프로젝트’ OBP 인증 획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삼다수’ 제주개발공사 환경가치 사회공헌사업 국제인증

업계 최초… 자원순환 시스템 신뢰성 투명성 제고 체계적 관리 인정

OBP 인증 해양 플라스틱 폐기물 문제 해결 위해 마련된 국제 인증제

세계일보

제주개발공사 OBP 인증서 이미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제주삼다수를 생산, 판매하는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가 국제 친환경 인증기구로부터 자원순환 시스템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인정받았다.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는(사장 백경훈)는 공사의 환경가치 사회공헌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는 ‘투명 폐페트병 수거 프로젝트’와 관련해 국제 친환경 인증기구인 컨트롤유니온(Control Union)으로부터 최근 ‘OBP 인증’을 획득했다고 4일 밝혔다. ‘OBP’란 Ocean Bound Plastic의 약자로, 바다로 유입되는 플라스틱 쓰레기를 뜻한다.

‘OBP 인증’은 100년 역사의 국제 인증기관인 컨트롤유니온과 비영리단체 제로플라스틱오션스가 심각한 해양 플라스틱 폐기물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마련한 새로운 국제 인증 제도다.

쓰임이 다한 플라스틱이 바다로 유입되기 전 미리 수거해 해양 오염을 효과적으로 방지하고, 수거부터 재활용까지 체계적인 관리를 통해 해양 생태계 보전을 돕는 기관에게 수여되고 있다.

세계일보

제주삼다수 제품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BP 인증 대상은 OBP 원료 수집 및 폐기물 관련 기업, 기관, 비영리단체를 비롯 OBP 원료를 구매해 생산 및 가공, 유통, 판매하는 기업, 기관, 비영리단체다.

제주개발공사는 공사의 환경가치 사회공헌사업 일환으로 추진 중인 투명 폐페트병 수거 프로젝트 전반에 대해 협력체계 구축 및 페트병 회수 확대를 위한 노력을 인정받아 OBP 원료를 수거하거나 독립적인 쓰레기 수거 업체에서 원료를 구매하는 곳을 대상으로 하는 ‘Collection Organization Standard’ 부문 OBP 인증을 획득했다.

제주개발공사는 현재 제주지역 수협, 제주해양경찰청과 함께 해양 폐플라스틱 수거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자동수거보상기 사업을 비롯해 제주지역 대표 호텔과 관광지 등과도 협약을 맺고 투명 폐페트병 수거사업을 추진 중이다.

특히 제주도에서 추진 중인 ‘투명페트병 별도 분리배출 사업’ 관련 수거 지원활동에도 참여하고 있다.

제주개발공사는 OBP 인증 심사를 통해 잠재 해양 오염 원인 폐플라스틱 수거망 전반에 대한 관리와 기업의 공정한 근로조건 등의 심사를 통과했다.

제주개발공사는 내년부터 OBP 인증 획득을 기점으로 재활용 자원 부가가치 확대를 위한 다양한 활동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이번 OBP 인증 획득은 여수광양항만공사, 효성티앤씨에 이어 국내 3번째 사례로, 식음료업계 중에서는 처음 사례다.

백경훈 제주개발공사 사장은 “우리 공사에서는 환경가치 사회공헌사업으로 버려지는 투명 페트병 수거 프로젝트를 추진하면서 해양 오염을 예방하고, 제주삼다수 소비자들에게 자원순환의 중요성을 알리고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체계적인 친환경 자원순환 시스템을 구성하며 지속가능한 지구를 위한 혁신을 지속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지차수 선임기자 chasoo@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