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3 (일)

[영상] "종단 미래 잘 챙겨달라"…자승스님 유언장 일부 공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칠장사 화재 현장에서 입적한 자승 전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은 함께하지 못해 미안하다며 종단의 미래를 위해 힘써달라는 유언을 남겼다고 조계종이 1일 발표했습니다.

조계종은 이날 오후 서울 종로구 소재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에서 이런 내용이 담긴 자승스님의 유언장 10여장 중 일부를 공개했습니다.

자승스님은 이 유언장에 "총무원장 스님께"라고 적은 뒤 "끝까지 함께 못해 죄송합니다. 종단의 미래를 잘 챙겨주십시요"라고 당부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