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7 (화)

50세 정우성 “결혼 안 한 게 아니라 못한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선비즈

배우 정우성이 시기를 놓쳐 결혼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성시경의 먹을텐데' 유튜브캡처



배우 정우성이 결혼 시기를 놓쳤다고 이야기하며 전 연인을 언급했다.

지난달 30일 유튜브 채널 ‘성시경 SUNG SI KYUNG’에 ‘성시경의 만날텐데 l 내 청춘의 정우성이 내 앞에..’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성시경은 방송 말미 “외롭거나 그런 건 어떻게 해야 하나? 왜 결혼 안 하나?”라며 궁금해했다. 이에 정우성은 “결혼을 안 한 게 아니라 못한 것 시기를 놓쳤다”며 답했다. 이어 “연예계에서 커밍아웃한 배우가 내가 처음이다, ‘여자친구 있다’고 말한 것”이라며 과거 전국을 뒤흔들었던 전 연인 배우 이지아와의 스캔들을 언급했다.

당시 정우성은 이지아가 과거 서태지와 결혼과 이혼했다는 사실을 몰랐기에 더욱 충격은 안겼다. 하지만 이와 관련해 그는 “많은 사람이 나를 피해자라 생각하는데, 사랑에 피해자가 어딨느냐”고 말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정우성은 이날 “배우나 연예인들 너무 불쌍하더라. 똑같은 사람인데 왜 유명세 때문에 누군가 있으면 안 되나”라고 소신을 전했다. 이에 성시경도 “나도 공개하겠다 여보 내려와라”며 농담으로 마무리했다.

김수정 기자(revise@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