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8 (수)

임영웅 美할머니 팬 수 태일러 여사, 연말 '기부 천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앨범 대박 기념, 국내 저소득 아동 지원 1천 달러
현재 루게릭병을 투병, "임영웅 노래 들으며 행복"


더팩트

초록우산 세종지역본부(본부장 박미애)는 30일 가수 임영웅의 열렬한 '미국 할머니팬' 수 태일러(79) 여사가 가수 임영웅의 이름으로 1000 달러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영웅시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ㅣ강일홍 기자] 임영웅의 美 할머니 팬으로 잘 알려진 수 태일러 여사가 연말 또 다시 훈훈한 소식을 알렸다.

초록우산 세종지역본부(본부장 박미애)는 30일 가수 임영웅의 열렬한 '미국 할머니팬' 수 태일러(79) 여사가 가수 임영웅의 이름으로 1000 달러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태일러 여사의 이번 기부는 '임영웅 앨범 대박 기념'을 기념하며 연말 국내 저소득가정 아동 지원을 위한 후원금이다.

현재 루게릭병을 투병 중인 수 태일러씨는 "임영웅의 노래를 들으며 병마의 고통을 잊고 행복을 되찾았다"며 기부 소감도 밝혔다.

그는 또 "임영웅은 하나님이 내게 보내주신 선물 같은 고마운 존재"라면서 "앨범 대박의 기쁨을 많은 사람들과 함께 나누고, 고국의 아이들이 따뜻한 연말을 보내길 바라는 마음으로 후원을 하게 됐다"고 전했다.

초록우산 관계자는 "임영웅 앨범 대박의 기쁨을 기부로 나누는 수태일러 여사의 선한 팬심에 감동했다"면서 "보내주신 후원금은 초록우산 산타원정대 캠페인을 통해 저소득가정 아동들의 겨울나기 지원에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수 태일러 여사는 작년 2월부터 임영웅의 생일이나 데뷔일, 명절, 본인의 생일 등 다양한 기념일에 초록우산을 통해 나눔을 실천해왔으며, 이번 후원을 포함해 총 1만1000 달러를 기부했다.

eel@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