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4 (월)

경찰, 30일 '자승스님 입적' 칠장사 화재 현장 합동감식 예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안성=연합뉴스) 김솔 기자 = 조계종 전 총무원장 자승스님(69)이 별세한 칠장사 화재와 관련해 경찰이 30일 오전 원인 규명 등을 위한 합동 감식에 착수한다.


30일 경기남부경찰청에 따르면 경기남부청 과학수사대, 안성경찰서, 소방 당국,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이 이날 오전 11시 칠장사 화재 현장에서 합동 감식을 벌일 예정이다.

감식 참여 인원은 17명이다.

합동감식팀은 화재 원인을 찾기 위해 현장을 면밀히 살펴보고, 정밀 감정이 필요한 잔해를 수집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