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2 (토)

조국 "엑스포 참패는 무능의 극치…예산 어디 쓰였나"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노컷뉴스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류영주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조국 전 법무부장관은 29일 부산이 2030 세계박람회 유치에 실패한 것과 관련해 "119:29의 참패다"라며 "무능의 극치"라고 비판했다.

조 전 장관은 이날 페이스북에 "고향이 부산인 사람으로 부산 엑스포 유치를 소망했다"고 전제하면서 이렇게 밝혔다.

조 전 장관은 아울러 정부가 부산 엑스포 유치를 위해 편성한 예산이 지난해 2516억원, 올해 3228억원에 달한다는 경향신문 기사를 캡처해 올리고서 "대통령 부부 순방 비용은 제외된 것으로 보인다"고 썼다.

그러면서 "산수를 해보면, 1표를 얻는데 무려 198억원을 쓴 것"이라며 "이 돈은 어디에 쓰였을까. 무효율의 극치다"라고 지적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