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8 (수)

9개월 아기 아직 억류...'팔' 수감자 "때리고 개 취급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9개월 아기와 가족, 하마스에 여전히 인질로 억류

9개월 아기 일시 휴전 연장 협상 지렛대 가능성

일부 팔레스타인 수감자들 "비인간적 처우 받아"

이스라엘, 용의자 구금 무제한 연장 가능

[앵커]
이스라엘과 하마스의 일시휴전으로 50명의 인질이 풀려났지만 9개월 된 아기는 여전히 인질로 잡혀있습니다.

석방된 팔레스타인 수감자들은 감금 기간에 개 취급을 받았다고 주장하고 나섰습니다.

이동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하마스에 인질로 잡혀있다 풀려난 4살 소녀 애비게일이 할아버지 등 가족들과 나란히 앉아 환하게 웃고 있습니다.

애비게일의 부모는 지난 10월 7일 하마스의 급습 당시 목숨을 잃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