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6 (월)

'컴프야2023', 차기 시즌 모델은? 2023년 신인왕 '문동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임재형 기자) 컴투스의 대표 야구 게임 '컴투스프로야구2023(이하 컴프야2023)'의 차기 시즌 모델로 신인왕 문동주(19, 한화 이글스)가 확정됐다.

28일 컴투스는 '컴프야2023'의 다음시즌 공식 모델로 문동주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컴프야’는 올해까지 4년 연속 모델로 활약한 이정후를 비롯해 2022년에는 삼성 라이온즈 원태인, 2021년에는 KBO 신인왕 소형준, 강백호, 정우영을 공동 모델로 선정하는 등 리그 최고의 선수들과 함께해 왔다.

이번 모델로 선정된 문동주는 지난해 한화이글스에 1차 지명으로 입단하며 프로 데뷔 2년 차를 맞은 기대주다. 지난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 결승전 선발로 역투하며 금메달을 달성했고, 최근 열린 2023 아시아 프로야구 챔피언십(APBC)에서도 첫 경기 선발로 나서는 등 차세대 국가대표 에이스로 불리고 있다.

특히 국내 리그 최초로 공식 구속 160km를 돌파하며 새로운 역사를 썼고, 2023 KBO 신인왕까지 수상하며 최고의 해를 보내고 있다. 컴투스는 앞으로 ‘컴프야’ 시리즈의 차기 시즌 메인 화면과 영상 등을 통해 ‘컴프야’와 함께하는 문동주를 팬들에게 소개할 예정이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문동주는 “어렸을 때부터 즐겨 했던 ‘컴투스프로야구’의 모델이 되어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No.1 야구 게임의 명성에 걸맞게 내년 시즌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전했다.

한편, ‘컴프야2023’은 KBO리그의 모든 경기를 손안에서 생생하게 즐길 수 있는 모바일 야구 게임으로, 올해 21년 역사를 자랑하는 컴투스의 대표 야구 게임 타이틀이다. 현재까지 누적 다운로드 2000만을 돌파하고 KBO 라이선스 게임 중 양대 마켓 스포츠 분야 매출 1위를 지키고 있다.

사진=엑스포츠뉴스 박지영 기자, 컴투스 제공

임재형 기자 lisco@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