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모멘트] 수해 현장은 아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포토

(서울=연합뉴스) 류영석 기자 = 14일 오후 서울 관악구 신사동 일대 수해 피해 복구 현장에 젖은 신발들이 지붕에 놓여 있다. 2022.8.14 [THE MOMENT OF YONHAPNEWS]

ondol@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