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물가와 GDP

OECD, 가파른 물가상승률에 한국 실질 임금 1.8%↓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JTBC

지난 27일 서울 시내 대형마트에서 장을 보는 시민들 모습. 〈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파른 물가상승률 탓에 우리나라 실질 임금이 1.8%가량 떨어질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발표한 6월 경제전망에 따르면 올해 우리나라 실질 임금은 지난해 대비 -1.837%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우리나라보다 감소 폭이 큰 국가는 그리스(-6.924%), 스페인(-4.460%), 이탈리아(-3.128%), 영국(-2.939%), 독일(-2.550%), 캐나다(-2.087%), 호주(-2.029%)입니다.

감소 폭이 적은 국가는 미국(-0.598%), 폴란드(-0.489%), 일본(-0.333%)입니다.

12개 국가 가운데 프랑스(0.226%)를 뺀 모든 국가가 실질 임금이 줄어들 것으로 예측됐습니다.

올해 OECD 38개 회원국의 물가상승률은 평균 8.77%로 전망됩니다. 우리나라는 4.75%, 미국은 7.04%, 중국은 2.03%, 일본은 1.90%입니다.

OECD는 "현재 대부분의 OECD 회원국에서 실질 임금 증가율은 마이너스를 보이고 있다"며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이 인플레이션 압력을 가중시키면서 취약 가구에 대한 실질 임금에 타격을 줬다"고 말했습니다.

김천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