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내일날씨]전국 곳곳 천둥·번개 동반 소나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양지윤 기자] 일요일인 26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전국 곳곳에 비가 내리겠다. 수도권과 강원 영서, 충청권, 전북 내륙, 전남권, 경상권 내륙에서는 5∼50㎜의 소나기가 내릴 전망이다.

이데일리

장마가 시작되며 전국적으로 많은 비가 내리고 있는 26일 오후 서울 중구 명동 일대에서 시민들이 우산을 쓴 채 이동하고 있다.(사진=이영훈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상청은 오늘(26일 )대기 상층에 찬 공기가 유입되고 대기 하층에서는 고온 다습한 공기가 유입되면서 수도권과 강원영서, 충청권, 전북내륙, 전남권, 경상권내륙에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고 관측했다.

소나기가 오는 지역에서는 순간풍속 시속 70km 이상 강한 돌풍과 함께 천둥, 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수도권, 강원영서, 충청권, 전북내륙, 전남권, 경상권내륙에서는 5~50mm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소나기의 특성상 지역에 따라 강수 강도와 강수량의 차이가 크고 소강상태를 보이는 곳이 많겠다”면서 “좁은 지역에서 시간당 30~50mm 이상으로 매우 강하게 내릴 가능성이 있겠다”고 설명했다.

기온은 강원동해안과 경북권을 중심으로 최고체감온도가 33도 이상 올라 무더운 곳이 많겠다. 그 밖의 지역에서도 최고체감온도가 31도 내외로 올라 무덥겠으니 강관리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아침 최저기온은 21∼26도, 낮 최고기온은 26∼33도로 예보됐다.

동해 먼바다는 오전까지 바람이 시속 35~60km 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2.0~4.0m로 매우 높게 일겠다. 서해상과 남해상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의 영향으로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