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윤 대통령 첫 시정연설 "초당적 협력하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윤석열 대통령이 오늘 취임 엿새 만에 국회에서 첫 시정연설을 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코로나 19 손실보상을 위한 추경 예산안이 조속히 국회를 통과될 수 있도록 '초당적인 협력'을 해달라 당부했습니다.

이정은 기자입니다.

◀ 리포트 ▶

민주당 의원들이 자리한 쪽 입구를 통해 본회장에 들어선 윤석열 대통령은 윤호중 비대위원장 박홍근 원내대표 등 야당 의원들과 악수를 나누며 단상으로 향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