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오늘의 사건·사고

아산 실리콘파우더 공장서 기계장비 폭발…1명 부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공장 외벽 무너져…35분 만에 화재 진압

실리콘파우더 건조 장비 내 분진 폭발 추정

[이데일리 신중섭 기자] 23일 오후 3시 6분쯤 충남 아산시 둔포면에 위치한 한 실리콘 파우더 제조 공장에서 기계 장비가 폭발해 화재가 발생했다.

이데일리

(사진=이미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화재로 인해 장비를 가동 중이던 근로자 A(40)씨가 얼굴 등에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됐다. 당시 공장에 있던 동료 3명은 모두 대피했다.

화재는 35분 만에 진압됐다. 이 사고로 인해 공장 외벽이 무너졌으며 불은 공장 지붕 등을 그을렸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실리콘 파우더 건조 장비 내 분진이 폭발한 것 같다”는 목격자 진술 등을 토대로 구체적인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