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전세계 코로나 상황

日, 코로나19 하루 확진자 5만명 육박…중점조치 확대 적용 요청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경제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일본의 코로나19 하루 신규 확진자가 5만명에 육박했다.

NHK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40분 기준 일본 47개 도도부현에서 새로 확인된 코로나19 감염자는 4만9854명이다. 나흘 연속 하루 최다 확진자 기록을 다시 썼다.

오미크론 변이 확산 등의 영향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빠른 속도로 늘고 있다. 최근 일주일(14~20일) 하루 평균 확진자 수는 3만608명으로 직전 일주일(9687명) 대비 3.2배 증가했다. 지역별로는 도쿄도 9699명, 오사카부 6254명, 가나가와현 3412명, 아이치현 3187명 순으로 많았다.

일본 정부는 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해 도쿄 등 16개 광역지자체에 방역 비상조치인 '만연 방지 등 중점조치'를 적용 중이다. '긴급사태' 전 단계인 중점조치 적용 지역의 음식점은 영업시간 및 주류 제공 제한 등 조치가 이뤄졌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이날 오사카 등 5개 광역지자체가 정부에 중점조치 적용을 요청했고, 홋카이도 등 8개 광역지자체도 요청을 준비하고 있다. 일본 정부가 이들 13개 지역에 대한 중점조치 추가 적용을 결정하면 방역 비상조치는 전체 47개 광역지자체의 절반이 넘는 29곳이 된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