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KT "AI 사업 이끌 우수인재 찾아라"…사내 해커톤 개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AI 인재 경연의 장…AI 사업의 미래를 이끌어갈 AI 전문 인력 지속적 발굴

[아이뉴스24 송혜리 기자] KT가 사내 인공지능(AI) 숨은 고수를 찾는 해커톤을 개최한다.

아이뉴스24

KT그룹 AI 해커톤 포스터 [사진=KT]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T(대표 구현모)는 인공지능 사업분야를 이끌어 갈 사내 '숨겨진 고수'를 찾는 AI 해커톤 대회 'AI 플레이(Play) 2021'을 개최한다고 27일 발표했다.

해커톤은 '해킹'과 '마라톤'의 합성어로 기획자, 개발자, 디자이너 등 참가자들이 제한된 시간 동안 주제에 맞는 서비스를 개발하는 공모전이다. 지난 6일부터 15일까지 KT 그룹의 모든 임직원을 대상으로 참가 접수를 받았으며, 120개 팀 316명이 지원했다. 29일부터 10월 13일까지 예선을 거쳐 오는 10월 21일부터 이틀간 KT 분당사옥에서 본선을 치른다.

참가자들은 3인 1조로 팀을 구성하며, 사전에 미처 팀을 구성하지 못한 개인은 팀 매칭 프로그램으로 조가 편성된다. 주제는 '사내 업무 처리 데이터를 활용한 분류·회귀 예측'으로 세부 내용은 28일 열린 참가자 오리엔테이션에서 공개한다.

예선을 통과한 총 20개팀이 최종 본선에 진출하게 되며, 대상 1팀, 최우수 1팀, 우수 3팀 순으로 시상할 예정이다. 또 모든 미션은 데이터 사용 형평성·외부 유출 방지를 위해 사내 'AI플랫폼'인 'AIDU' 내에서만 데이터의 다운로드와 사용이 가능하다. AIDU를 처음 써보는 참가자를 위해 별도로 AIDU 사용법 교육도 지원한다.

올해 AI 해커톤 대회는 두 번째 개최로, 지난해 첫 번째 대회에서는 183개팀 380여 명이 지원했으며 특히 30대 초·중반 나이의 젊은 직원들이 70% 가까이 참석하는 등 높은 관심과 참여 속에서 진행된 바 있다.

옥경화 KT IT부문 IT전략본부장(상무)은 "해커톤에 참가하는 구성원들이 다양한 관점으로 데이터에 접근하고 AI를 접목하는 경험을 통해 AI, 빅데이터, 클라우드의 가능성과 필요성을 다시 체감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 KT가 디지털 플랫폼 기업으로서 더 나은 IT 개발 문화와 기술적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계속 해커톤 행사를 운영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송혜리 기자(chewoo@inews24.com)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