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뉴스1번지] 與 명·낙 '대장동 의혹' 설전…野 윤·홍 '양강체제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번지] 與 명·낙 '대장동 의혹' 설전…野 윤·홍 '양강체제로'

<출연 : 배종호 세한대 교수·박정하 전 청와대 대변인>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의 최대승부처, 호남지역 권리당원 투표가 시작된 가운데, 유력 대선주자 이재명 후보와 이낙연 후보가 '대장지구 의혹'을 놓고 설전을 벌이며 정면 충돌했습니다.

국민의힘 대선 경선에선 추석 연휴를 기점으로 윤석열-홍준표 후보의 양강 체제가 굳어지는 양상인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