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드론으로 바라보는 세상

제주, 인명구조·모니터링 등 드론 상용화 서비스 본격 추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드론 특별자유화구역 지정…11개 사업 중 4개 사업 구체화

(제주=연합뉴스) 변지철 기자 = 드론 특별자유화구역으로 지정된 제주가 드론 상용화 서비스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연합뉴스

철새도래지 조류인플루엔자 방역하는 드론
(제주=연합뉴스) 제주시 구좌읍 하도리 철새도래지에서 드론을 활용해 방역하고 있는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제주도는 30일 2021 제주 드론특별자유화구역 조성사업 추진을 위한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도는 본격적인 드론 상용화 서비스를 위해 특구 아이템 구체화, 사업자 선정을 마무리하고 드론사업을 선도하기 위한 드론 서비스 실증, 모델 발굴에 앞장서고 있다.

도는 드론특구 11개 사업 중 4개 사업을 구체화해 운영할 계획이다.

도는 우선 드론 운영을 위한 메인시스템으로 드론 다중관제 플랫폼을 구축해 다양한 데이터를 효과적으로 수용·처리하고 확대하는 드론 서비스 모델들을 지속해서 추가할 계획이다.

또 소방안전본부와 협업해 소방드론을 활용한 긴급대응 솔루션을 구축하기로 했다.

90분 이상 비행 가능한 친환경 수소드론을 활용해 사고·사건 등을 신속하게 모니터링하고, 응급물품 배송 등도 함께 추진한다.

스마트 드론, 드론스테이션과 호출앱을 바탕으로 폐쇄회로(CC)TV 사각지대를 보완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수소드론 활용 인명구조 훈련
(서귀포=연합뉴스) 2020년 11월 30일 제주 서귀포항에서 열린 수소드론을 활용한 인명구조 훈련에서 원희룡 제주지사(왼쪽에서 여섯 번째), 아주대 외상연구소 이국종 교수(왼쪽에서 일곱 번째) 등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장기 체공이 가능한 태양광 AI드론을 활용해 제주의 해안선을 따라 모니터링하면서 해양 쓰레기, 공유수면, 항만시설 등을 관리할 계획이다.

이외에 제주 드론특구 내 7개 사업은 한국가스공사 등 민·관 협업과 국가 공모사업을 통해 추진한다.

도는 8월부터 드론 기체 안전성 테스트, 안전·보안 관리 지침 마련, 주민홍보방안 등을 진행하고 9월부터 본격적인 드론 운영을 할 계획이다.

코로나19 확산세가 잦아들면 군부대 등 유관기관과 추진 상황 보고회를 열어 비상연락체계 구축, 운영상 문제점을 보완할 방침이다.

윤형석 제주도 미래전략국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제주가 미래 먹거리인 드론산업의 선두주자로 한 걸음 더 나아가는 계기가 됐다"며 "제주 미래산업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앞서 도는 지난 2월 10일 국토교통부 드론 전용 특구인 전국 최대 규모의 '드론 특별자유화구역'(드론특구)에 지정됐다.

드론특구는 기체의 안전성을 사전 검증하는 특별감항증명과 안전성 인증, 드론 비행 시 적용되는 사전 비행 승인 등 각종 규제를 면제 혹은 간소화하는 제도다.

드론특별자유화구역의 운영 기간은 2년이다.

연합뉴스

제주, 드론 이용해 대기오염 현장 적발
[연합뉴스 자료사진]


bj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