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드론으로 바라보는 세상

현대차, 글로벌 드론전문업체와 파트너십…UAM 사업 확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장하나 기자 = 현대차그룹이 세계적인 드론전문운영업체와 손잡고 도심항공모빌리티(UAM) 사업을 확장한다.

연합뉴스

현대차그룹, 드론전문운영업체 ANRA 테크놀로지와 파트너십
[현대차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현대차그룹은 글로벌 선도 드론운영업체인 ANRA 테크놀로지와 새 파트너십을 맺고 첨단 항공 모빌리티(AAM) 산업을 위한 운영 환경 개발에 나선다고 24일 밝혔다.

UAM이 드론 등을 이용한 도심 내 이동을 의미한다면, AAM은 UAM의 상위 개념으로 새로운 영역의 항공 모빌리티를 총칭하는 개념이다.

현대차그룹이 AAM 운영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해 산업 컨소시엄을 설립하는 과정에서 항공 교통 관리 파트너십을 맺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ANRA 테크놀로지는 이번 협력의 일환으로 AAM 공역 관리와 지상 모빌리티 통합을 위해 운영 개념에 대한 전략을 제공할 예정이다. 양사는 규제 대응과 인프라 프로젝트 등에 대한 연구도 함께할 예정이다.

파멜라 콘 현대차[005380] UAM사업부 최고운영책임자(COO)는 "이번 협력으로 AAM을 기존 영공에 안전하고 효율적으로 통합할 수 있게 됐다"며 "다양한 당사자가 협력해 디지털·물리적 인프라를 포함한 AAM 생태계를 공동 조성해야 한다"고 말했다.

hanajja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