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599135 0182020120364599135 02 0201001 6.2.2-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false false false 1606987438000

`건물주 논란` 혜민스님 "창피하고 부끄러워…중다운 삶 살겠다"

글자크기
'남산뷰'가 보이는 자택에 이어 미국 뉴욕 아파트 구매 의혹까지 불거진 혜민스님이 3일 반성하고 중다운 삶을 살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혜민스님은 이날 연합뉴스 측에 "이번을 계기로 제 삶을 크게 반성하고 중다운 삶을 살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전날 불거진 미국 뉴욕 아파트를 구매·보유했다는 의혹에 대해 입장을 내지 않았던 것에 대해선 "제 삶이 너무 창피스럽고 부끄러워서 솔직히 좀 무서워서 답신을 바로 못 드렸다"고 해명했다. 다만 해당 아파트가 자신이 구매해 보유하고 있는 것인지 여부에 대해선 명확히 답하지 않았다.

앞서 연합뉴스는 전날 '라이언 봉석 주(RYAN BONGSEOK JOO)'라는 인물의 부동산 등기 이력 문서를 분석한 결과 그가 2011년 5월 외국인 B씨와 함께 뉴욕 브루클린에 있는 N주상복합아파트 한 채를 약 61만달러(약 6억6776만원)에 사들였다고 보도했다.

라이언 봉석 주는 미국 국적인 혜민스님의 속명이다. 혜민스님이 대표인 주식회사 마음수업의 법인 등기부에도 대표이사로 '미합중국인 주봉석(JOO RYAN BONGSEOK)'이 기재돼 있다. 뉴욕에 아파트를 사들인 라이언 봉석 주와 혜민 스님이 동일 인물일 가능성이 있다는 것이다.

그는 지난달 '남산뷰' 자택 실소유 의혹을 받자 "모든 활동을 내려놓고 대중 선원으로 돌아가 부처님 말씀을 다시 공부하고 수행 기도 정진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1974년생인 혜민스님은 청소년기를 국내에서 보낸 뒤 미국으로 넘어가 하버드대에서 비교종교학 석사, 프린스턴대에서 종교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2000년 해인사에서 사미계를 받아 예비 승려가 됐고 2008년 대한불교조계종의 정식 승려가 됐다.

[맹성규 기자 sgmaeng@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