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115051 0362020063061115051 08 0801001 6.1.11-RELEASE 36 한국일보 60001327 false true true false 1593486120000 1593609838000 HPE 아루바 소기업 네트워크 인스턴트 스위치 시리즈 출시 2006301701

이번엔 화면 달린 AI스피커다... 구글 '네스트 허브' 국내 출시

글자크기
한국일보

구글의 새로운 스마트 스피커 '네스트 허브'. 구글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7인치 화면이 탑재된 구글의 스마트 스피커 '네스트 허브'가 국내에 상륙한다. 강력한 무기 '유튜브'를 앞세워 토종 OTT와 교육 프로그램, 레시피 앱과도 손을 잡았다. 음성으로만 작동하던 기존 스마트 스피커들에 비해 더욱 다양한 정보를 화면으로 표시해 차별성을 둔다는 전략이다.

구글코리아는 구글 어시스턴트 기반의 스마트 스피커 2종을 국내에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화면이 탑재된 '네스트 허브'와 손바닥 만한 AI 스피커 '네스트 미니'가 그 주인공이다. 신세계아이앤씨가 국내 총판을 맡았으며, 가격은 각각 11만5,000원과 6만4,900원이다.

네스트 허브의 가장 큰 특징은 스크린이 탑재된 스마트 스피커라는 점이다. 음성으로 요리법이나 운동법 등을 찾아달라고 명령한 뒤 유튜브 등을 보며 따라할 수 있고, 구글 포토 라이브 앨범 기능을 활용해 사진이 변하는 액자로 활용할 수도 있다. 영상 콘텐츠 감상도 가능하다. 구글은 국내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웨이브(WAVVE)'와 협약을 맺어 곧 네스트 허브에서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한국일보

벽에 걸어 인테리어로 활용한 구글의 스마트 스피커 '네스트 미니'. 구글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구글 어시스턴트는 편리한 스마트홈의 기반이 된다. 안드로이드 스마트폰과 연동이 쉽고, 최근 출시되는 스마트 가전제품 대부분에도 구글 어시스턴트가 기본으로 탑재돼 있기 때문이다. 구글 측은 "전 세계 5,000개 이상의 파트너 기기들과 호환되고, 4만5,000개 이상의 제품을 음성으로 제어할 수 있다"고 밝혔다. 특히 국내에서는 LG전자의 세탁기와 건조기, 에어컨 등 가전제품과 호환돼 음성으로 기능을 제어할 수 있다. LG유플러스의 무드등, 멀티탭 등과도 연동된다.

이 밖에도 네스트 허브와 네스트 미니에서는 각 사용자별 목소리를 인식해 최대 6명까지 개인 맞춤화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가족 중 누가 말하냐에 따라 각 취향에 맞춘 음악 등을 추천해줄 수 있는 것이다. 영어 학습 서비스 '윤선생'이나 레시피 앱 '만개의 레시피'와도 손을 잡고 교육과 레시피, 게임 등 다양한 콘텐츠도 제공한다.

미키 김 구글 아태지역 하드웨어사업 총괄 전무는 "스크린 등 외관적 변화뿐 아니라 향상된 다양한 기능들이 일상을 더욱 스마트하고 편리하게 만들어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곽주현 기자 zooh@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