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32993 0362020060360532993 02 0213001 6.1.12-RELEASE 36 한국일보 56679201 false true true false 1591165560000 1591165707000 related

대전에서 60대 자매 흉기에 찔려 숨져…남편도 중태

글자크기
한국일보

게티이미지뱅크


대전에서 60대 자매가 흉기에 찔려 숨지고, 남편이 중태에 빠진 사건이 발생했다.

3일 대전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전 11시 40분쯤 서구 A(67)씨의 자택에서 A씨와 아내(64), 처제(62)가 각각 흉기에 찔려 피를 흘리고 있는 것을 경찰이 발견했다.

경찰은 “빨리 와달라”는 A씨 처제의 112 신고를 받고 즉시 출동해 잠긴 문을 강제로 열고 집 안에 들어갔다.

A씨 등은 119 구급대에 의해 모두 인근 병원으로 신속히 이송됐지만 결국 아내와 처제는 목숨을 잃었다.

A씨도 현재 의식이 없는 등 중태다.

경찰은 누군가 외부에서 집 안으로 침입해 A씨 등을 흉기로 찔렀을 가능성은 없는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시신을 A씨 아내와 처제의 시신에 대한 부검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의뢰하고, 정확한 사건경위를 조사 중이다.

최두선 기자 balanceds@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