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24143 0032020060360524143 08 0801001 6.1.12-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1149890000 1591150000000

SKT 공채 면접, 집에서 그룹 영상통화로…"대기업 중 최초"

글자크기

면접자 집으로 태블릿 배송…공정성 위해 데이터 무제한 제공

연합뉴스

[SK텔레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효석 기자 = 올 상반기 SK텔레콤 신입사원 공채 면접에 참여하는 지원자들은 각자 집에서 태블릿 기기를 이용해 비대면(언택트) 그룹 면접을 보게 된다.

SK텔레콤은 6월 중으로 예정된 신입사원 정기 채용에 '인택트(Interactive Untact) 면접'을 도입한다고 3일 밝혔다.

인택트 면접이란 여러 명이 비대면으로 의견을 주고받는 면접 방식을 가리킨다.

SK텔레콤은 자체 개발한 그룹 영상통화 솔루션을 활용해 인택트 면접을 진행한다.

SK텔레콤 관계자는 "대기업이 자체 개발 솔루션으로 다자간 인택트 면접을 도입하는 것은 SK텔레콤이 처음"이라고 말했다.

SK텔레콤이 인택트 면접을 추진하면서 가장 신경 쓴 부분은 '공정성'이다.

면접자들은 영상통화용 태블릿, 면접 자료용 태블릿, 태블릿 거치대, 가이드북 등으로 구성된 '인택트 면접 키트'를 면접 일주일 전에 집으로 배송받게 된다.

모든 면접자가 같은 기기와 같은 접속 환경으로 면접에 참여할 수 있다.

면접 전에는 접속 환경 등 테스트가 2회 진행된다.

SK텔레콤은 원활한 면접을 위해 데이터를 무제한으로 제공한다. 접속 환경에 따라 데이터가 끊길 가능성 등을 차단하기 위해서다.

면접용 태블릿에는 보안프로그램 'SSM'이 깔려 있어 외부로 자료를 유출하는 행위가 불가능하다. 면접과 관련 없는 기능을 사용하는 것도 불가능하다.

SK텔레콤 측은 "다른 기업의 언택트 면접은 대부분 HD 화질로 일대일 질의응답을 진행하는 방식"이라며 "풀HD 화질로 다자간 인택트 면접을 진행할 예정이므로 지원자들이 다양한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면접자들은 면접 후에는 키트에 동봉된 우편 상자에 물품을 다시 넣어서 집 앞에 놓아두면 된다. SK텔레콤이 반송 절차를 진행한다.

SK텔레콤 기업문화센터 허준 HR2그룹장은 "우수 인재를 영입하기 위해 안전하고 공정한 면접을 준비했다"며 "지원자들은 면접 때부터 차별화된 기술과 서비스를 경험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SK텔레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hy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