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20753 0432020052960420753 01 0101001 6.1.11-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90711032000 1590726251000 related

서경덕 교수, 日 내각 트위터에 '독도는 한국 땅' 포스터 전송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

일본 지하철역 등에 부착한 독도 영토 관련 왜곡 포스터(왼쪽)와 서경덕 교수 제작 반박 포스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일본의 주요 내각과 장관들의 트위터 계정에 독도는 한국 영토라는 사실을 알리는 일본어판 포스터 파일을 보냈다고 29일 밝혔습니다.

일본 정부는 독도를 다케시마(TAKESHIMA)로 표기하고 '알고 계시나요'라는 제목의 포스터를 제작해 도쿄 지하철역 등에 부착한 것에 항의하는 차원입니다.

이 포스터는 내각관방 사이트에서도 홍보되고 있습니다.

일본 정부는 이 포스터 사진 밑에 "다케시마가 일본의 고유 영토라는 것은 역사적·국제법상으로도 명백하다. 한국은 이 섬을 불법 점거하고 있다. 전후 일관되게 평화 국가의 길을 걸어온 일본은 영토 문제의 평화적 해결을 지향하고 있다"는 설명을 달고 있습니다.

SBS

일본의 독도 영토 주장 포스터에 반박하는 서경덕 교수가 제작 포스터


서 교수는 이 포스터에서 '다케시마'를 '獨島'(DOKDO)로 바꾼 뒤 "독도는 한국 고유의 영토라는 것은 역사적·국제법상으로도 명백한 사실이다. 일본은 일방적으로 독도는 한국 땅이 아니라고 주장하고 있다. 전 세계가 독도를 한국 땅으로 알고 있듯이 일본도 어서 빨리 이 사실을 인정해야만 한다"고 반박했습니다.

서 교수는 일본의 외무성·방위성 등 정부 기관과 모테기 도시미쓰 외무상,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 고노 다로 방위상 등의 트위터 계정에 같은 포스터 파일을 보냈습니다.

이 파일을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등 사회적관계망서비스(SNS)에도 올렸습니다.

(사진=서경덕 교수 제공, 연합뉴스)
권태훈 기자(rhorse@sbs.co.kr)

▶ '친절한 애리씨' 권애리 기자의 '친절한 경제'
▶ '스트롱 윤' 강경윤 기자의 '차에타봐X비밀연예'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