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53329 0672020052660353329 03 0310001 6.1.11-RELEASE 67 아시아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90483752000 1590483797000 related

오토플러스, B2B 중고차 거래 앱 '차얼마' 출시

글자크기
아시아투데이

B2B 중고차 거래 앱 ‘차얼마’/제공=오토플러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이상원 기자 = 오토플러스는 자동차 딜러들이 객관적인 시세 확인을 통해 안전하게 중고차를 매매할 수 있는 B2B 중고차 거래 어플리케이션 ‘차얼마’를 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차얼마’는 앱상에서 기본적인 차량 정보 등록만으로 매매 희망 차량의 최고 매입가를 확인하고 합리적인 조건으로 매매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오토플러스의 전문 평가사가 차량의 사고 이력 조회 및 등록된 사진 자료를 통한 차량 평가로 객관적이고 전문적인 시세 정보를 신속하게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매입 희망가격과 ‘차얼마’가 제시하는 매입가의 차이가 클 경우 시장 상황 등을 근거로 시세를 낮거나 높게 책정한 전문 평가사의 판단 배경도 상 세하게 제공한다.

특히 ‘차얼마’ 앱에서는 전문 평가사가 제시하는 최고 매입가 뿐만 아니라 딜러들이 희망하는 매입가와 소매 예상가 등 일련의 정보를 상세하게 공개함으로써 중고차 시세가 합리적인 수준에서 형성되는 투명한 중고차 매매 환경을 지향한다. 또한 딜러가 선택한 최고 매입가에 대해서는 오토플러스가 책임지고 차량을 매입함으로써 안전하고 확실하게 중고차를 거래할 수 있다.

‘차얼마’ 앱은 이용자들이 시세 확인을 위해 중고차 매매단지를 직접 방문하거나 인터넷으로 정보를 수집하는 번거로운 절차를 줄일 수 있으며, 차량 사진을 첨부하지 않고 기본적인 정보 입력만으로도 시세 확인이 가능하도록 해 사용자 편의를 극대화했다. ‘차얼마’ 앱 내에서 동일한 연식과 차종에 대한 평균 시세도 직관적으로 확인할 수 있어 중고차 매매를 위한 의사 결정에 편의를 제공한다.

오토플러스 관계자는 “’차얼마’는 중고차 시세와 관련된 모든 정보를 투명하게 제공해 판매자와 구매자 사이의 정보 불균형을 해소함으로써 믿고 살 수 있는 중고차 시세의 바른 기준을 제시하는 앱“이라며 “차얼마 앱 출시를 통해 판매자와 구매자간의 투명하고 효율적인 중고차 거래 환경을 조성하는 데 기여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차얼마 앱은 구글 플레이에서 무료로 다운로드 받아 사용할 수 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