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74919 0252020040559274919 04 0401001 6.1.8-RELEASE 25 조선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86042642000 1586066499000

美 코로나 확진 30만명 넘어서...트럼프 "戰時 상황"

글자크기

보름만에 30배 폭증

트럼프 "가장 힘든 한주 예상"

미국 내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4일(현지 시각) 30만명을 넘어섰다. 지난달 19일 환자 수가 1만명을 넘긴 지 보름여 만에 30배가 늘어난 것이다.

조선일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3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열린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태스크포스 일일 정례 브리핑에서 발언하고 있다./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 존스홉킨스대 집계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기준으로 미국의 코로나 확진자 수는 30만915명이다. 이로써 미국의 코로나 환자 수는 전 세계 코로나 감염자(118만1825명)의 25%를 넘게 됐다. 사망자 수는 8162명으로 8000명선을 넘었다.

지역별로는 뉴욕주가 11만3806명, 뉴저지주 3만4124명까지 늘어났다. 최근 확산속도가 가팔라진 미시간주는 1만2744명으로 미국 내 확진자 수가 3위를 기록했다. 코로나 확진자 수가 1만명 이상인 주는 8개주로 늘어났다.

조선일보

지난 2일(현지 시각) 미국 뉴욕주 뉴저지의 한 공원 난간에 맨해튼 스카이라인을 배경으로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 두기' 촉구 메시지가 걸려 있다./AFP·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코로나 관련 기자회견에서 “불행하게도 이번 주 수많은 사망자들이 나올 수 있다. 가장 힘든 한 주가 예상된다”고 했다. 이어 “과거 1·2차 세계대전이나 다른 전쟁에서도 이렇게 희생자 수가 많았던 적이 없었다. 전시 상황이다”라고 했다. 미국은 제1차 세계대전(1917~1918)에서 11만6000여명이 희생됐다. 제2차 세계대전(1941~1945) 때는 40만5000여명의 미국인이 숨졌다.

[김명진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