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683009 0512019101855683009 02 0213005 6.1.15-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false false 1571352813000 1571352822000

창원 빌라서 '훈소' 화재…80대 노부부 숨져

글자크기
뉴스1

17일 오후 11시24분쯤 경남 창원시 진해구 한 10층짜리 빌라 3층에서 불이 나 80대 노부부가 숨졌다. 사진은 불이 시작된 지점으로 추정되는 주방 모습.(창원소방본부 제공) 2019.10.18.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남=뉴스1) 강대한 기자 = 17일 오후 11시24분쯤 경남 창원시 진해구 한 10층짜리 빌라 3층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3층에 사는 80대 노부부가 숨졌다.

불은 3층의 66㎡와 가재도구 등을 태워 소방서추산 2500만원의 재산피해를 냈다.

빌라 다른 주민이 건물에서 타는 냄새가 난다고 119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이 3층 문을 개방하고 진입했을 때는 이미 산소가 부족해 불이 꺼진 뒤였다.

당시 남편 A씨(87)는 베란다 입구에서 숨진 채 발견됐으며, 아내 B씨(84)는 현관 입구에서 호흡이 있는 채 발견됐지만 병원에서 끝내 숨을 거뒀다.

소방당국은 이번 화재가 불꽃 없이 연기만 발생하며 타는 상태인 ‘훈소(燻燒)’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했다.

또 발화지점을 주방으로 보고 자세한 화재원인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rok1813@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