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1 (일)

음악과 그림으로 답하는 AI…"기술이 곧 예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올여름 문을 여는 서울로봇인공지능과학관입니다.

이곳에는 "기술이 곧 예술"이라는 화두를 던지는 AI 작품들이 있습니다.

저와 함께 먼저 만나보시겠습니다.

이 작품은 '노래하는 그릇'이라는 뜻의 '싱잉볼'입니다.

AI가 작곡한 악보를 따라서 로봇팔이 놋그릇을 때려 심오한 선율을 만들어냅니다.

작곡은 어떻게 한 것일까?

[로봇 싱잉볼 (AI 음성) : 자신의 한계를 수용하는 태도, 자기 성찰과 성장의 노력이 우리를 내적 상처로부터 보호해 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