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2 (금)

[오늘의 운세] 6월 22일 토요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선비즈

그래픽=손민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쥐띠 재물은 잠시 막히나 재물로 마음을 상해 잠을 이루지 못하면 오히려 건강을 해치게 됩니다.

60년생 아끼지 말고 힘껏 도전하십시오.

72년생 이성을 동반하는 가벼운 여행을 떠나게 됩니다.

84년생 그냥 지나치지 말고 여자의 말에 귀를 기울이십시오.

96년생 조금은 어려운 처지에 있겠습니다. 그러나 주위의 도움으로 모든 일이 순조롭게 풀립니다.

소띠 자기가 처한 곳에서 최선을 다하면 언젠가는 누구나 기회가 오기 마련입니다.

61년생 친구의 유혹 등을 주의하십시오.

73년생 허욕이나 욕심을 버리고 직책에 충실하여야 나중에 좋을 것입니다.

85년생 주위에서 시끄러운 말 등 많은 구설수에 시달리게 됩니다.

97년생 주위의 사람들이 도와주지 못하니 자신의 의지대로 행하십시오.

범띠 노력한 만큼 성과가 있지 않는 운입니다.

62년생 재난과 수난을 겪게 되니 수심만 가득하다 하겠습니다.

74년생 항상 생활에 안정치 못하고 불안하고 위태위태합니다.

86년생 꿈도 크고 이루어지길 간절히 바라지만 기대만 컸을 뿐 이루어지지 않습니다.

98년생 노력하지만 보람없이 무너집니다.

토끼띠 일손을 놓고 쉬고 있을 때가 아닌것 같습니다.

63년생 동쪽에서 양심 있는 사람으로 부터 연락이 오겠습니다.

75년생 귀하는 사업이 차차 진전이 있습니다.

87년생 희망을 버리지 마십시오. 곧 좋은 소식이 오게 됩니다.

99년생 때때로 운동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하도록 하십시오.

용띠 앞뒤를 잘 가려야 성공할 수 있습니다.

64년생 주위 상황을 주시하고 보조를 맞추십시오.

76년생 파트너와 불화 있겠습니다. 신중히 결정하십시오.

88년생 소중한 물건을 잃어버리겠습니다. 서쪽이 길방입니다.

00년생 소송은 불길합니다. 타협하십시오.

뱀띠 마음을 바르게 쓰면 큰복을 받을 수 있습니다.

65년생 바른 자세로 일을 꾀하면 집안에 재물이 쌓일 것입니다.

77년생 방향을 바꾸어 새로운 일을 취하면 성공합니다.

89년생 머무르지 말고 과감히 나아가십시오.

01년생 산야에 봄이 돌아오니 그 빛이 새롭습니다.

말띠 발전일로에 들어 섰습니다. 윗 사람의 자문을 받아 실행하십시오.

66년생 독단하지 말고 가족과 상의하십시오.

78년생 출세나 진급수가 보입니다.

90년생 비뇨기 계통의 질병에 유의하십시오.

02년생 생각지 않던 곳에서 희망이 생기고 활기를 찾게 됩니다.

양띠 특이한 지혜와 재치로 만인의 사랑을 받게됩니다.

55년생 흑백을 가리기는 힘듭니다. 적당한 선에서 타협하십시오.

67년생 일복이 많아 건강을 잃을 수 있으니 쉬었다 가십시오.

79년생 사랑하는 이가 있으나 부모들이 반대합니다.

91년생 애교가 없고 남과의 조화가 나쁘고 고독합니다.

원숭이띠 모든 일에는 이치가 있는 법, 순리에 역행하지 마십시오.

56년생 정신은 풍요한데 물질은 빈곤하구나.

68년생 동북방에 귀인과 재물이 있습니다.

80년생 오늘 하루는 아무 근심 없이 지나게 될것입니다.

92년생 생각지도 않은 수입이 들어오게 됩니다.

닭띠 뜻을 이루려 하는데 누군가 음해 하려 하는구나. 주의하십시오.

57년생 계약이나 매매는 다음 날로 미루십시오.

69년생 시험의 합격이나 취직은 아직 이릅니다. 먼저 마음의 평안을 찾으십시오.

81년생 고열에 시달릴 수 있습니다. 건강을 다스릴 때 입니다.

93년생 육신의 고단함은 판단을 흐리게 합니다. 휴식하십시오.

개띠 하고자 하는 일이 뜻대로 되지 않으니 마음이 초조해집니다.

58년생 현재의 벌려놓은 사업을 유지하며 축소나 확장은 하지 마십시오.

70년생 남의 말을 많이 하면 그것이 결국 자신에게 돌아옵니다.

82년생 한가지 병이 확산되어 또 다른 병을 유발 시키게 됩니다.

94년생 비뇨기 계통의 질병에 유의하십시오.

돼지띠 원대한 포부와 크나큰 꿈이 있어 활기차게 새로운 일에 도전하려하나 사방이 혐한 산들이 가로막혀 있습니다.

59년생 갖가지 방법을 동원하여 역경을 물리치기는 하나 결실은 만족치 못합니다.

71년생 오래전 당한 사고의 후유증이 발병할 조짐이 있습니다.

83년생 심기를 안정 시키고 기다리는 것이 상책이라 하겠습니다.

95년생 사리판단을 분명히 할 줄 알아야 소원이 이루어집니다.

※ ‘운세의신’ 운세서비스의 저작권은 스포츠조선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선비즈(enternews@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