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9 (금)

주말 대구·경북 최대 80㎜ 장맛비 내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대구=뉴시스] 이상제 기자 = 정체전선의 영향으로 이번 주말(22~23일) 대구와 경북에 최대 80㎜의 장맛비가 내릴 전망이다.

21일 대구지방기상청에 따르면 22일 오전 9시부터 대구·경북에 장마가 시작돼 23일 오전까지 비가 내리겠다.

울릉도·독도에는 22일 밤부터 비가 시작될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예상 강수량은 대구와 경북남부에 30~80㎜, 경북북부와 울릉도·독도 10~40㎜다.

기상청은 22일 늦은 오후부터 23일 새벽 사이 시간당 30㎜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보했다.

비가 내리면서 낮 기온은 24~30도로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낮아질 것으로 보인다.

22일 아침 최저기온은 18~22도, 낮 최고기온은 25~29도가 되겠다. 23일 아침 최저기온은 19~23도, 낮 최고기온은 24~30도가 되겠다.

대구기상청 관계자는 "강한 비로 인해 계곡의 물이 갑자기 불어날 수 있으니 야영을 자제하기 바란다"며 "온열질환 발생 가능성이 높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ing@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