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7 (수)

윤 대통령 "3.4조 규모 영일만 횡단고속도 빠르게 추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은 "3조4천억 원 규모의 영일만 횡단고속도로 건설을 빠르게 추진하고, 경주에 3천억 원 규모의 소형모듈원자로 국가산업단지 조성을 지원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오늘(20일) 경북 경산 영남대학교에서 26번째 민생토론회를 주재한 자리에서 "경북이 더 크게 도약하고 성공적인 지방시대를 열도록 정부가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윤 대통령이 지방에서 민생토론회를 연 것은 지난 3월 충북 토론회 이후 약 석 달 만입니다.

[김용재]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