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4 (수)

'전과 100범' 50대, 이번엔 560만원어치 술값 먹튀로 구속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사진=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광주 서부경찰서는 20일 유흥주점에서 술을 마신 뒤 상습적으로 돈을 내지 않은 혐의(상습사기)로 50대 A씨를 구속했다.

A씨는 지난 4월 20일부터 최근까지 광주 지역 유흥주점에서 9차례에 걸쳐 마신 술값 560여만원을 계산하지 않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과거 상습적인 무전취식으로 형사처벌을 받은 그는 누범기간에 또 이러한 일을 저질렀다.

경찰은 사기 등 전과 100여범인 A씨의 도주 우려가 높다고 보고 구속 영장을 신청해 법원으로부터 발부받았다.

광주=한현묵 기자 hanshim@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