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9 (금)

임현택 "정부, 전공의를 도망간 노예 취급...끝까지 싸울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임현택 대한의사협회장은 정부의 폭압에 맞서 의사를 소중한 존재로 대우할 때까지 끝까지 싸우겠다고 선언했습니다.

임현택 회장은 어제(18일) 오후 여의도에서 열린 전국의사 총궐기대회 대회사를 통해 정부가 전공의를 범죄자 취급을 넘어 도망간 노예 취급을 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김교웅 의협 대의원회 의장은 이 자리에서 의료정책 실명제를 통해 전공의, 의대생에게 피눈물 나는 정책을 입안한 책임자를 심판받게 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