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4 (수)

숲도 아이들도 생동하는 ‘여름’[포토뉴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향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 낮 최고기온이 33도까지 오르고 전국에 폭염주의보가 확대된 18일 더위를 피해 서울 종로구 백사실계곡으로 현장학습을 나온 유치원생들이 울창한 숲길을 걷고 있다.

정지윤 선임기자 color@kyunghyang.com

▶ 매일 라이브 경향티비, 재밌고 효과빠른 시사 소화제!
▶ ’5·18 성폭력 아카이브’ 16명의 증언을 모두 확인하세요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