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5 (월)

우리나라에서도 '골드 러시'?…하천 바닥 긁는 사람들 쫓아가보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금값이 오르면서 모래나 자갈에 섞인 작은 금인 사금 채취를 하는 사람들이 늘었다고 합니다.

문제는 특정 하천에 자리를 잡고 전세낸 것처럼 점용하거나, 전문 장비를 이용해 자갈과 모래를 과도하게 빨아들이는 등 하천을 훼손하는 불법 행위들도 벌어지고 있다는 겁니다.

관리 감독 책임이 있는 지자체의 단속은 사실상 전무합니다.

[송우영/기자]

"경기 포천에 있는 한 다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