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8 (목)

김동연 "대북전단 살포 예상 지역 특사경 투입해 순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기도가 북한의 오물 풍선 살포와 관련해 접경지역에서 대북전단 살포를 단속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김동연 도지사는 위기 상황 관련 긴급 대책회의에서 강대강 대치가 고조되고 있다며 우려를 나타내고, 특별사법경찰을 대북전단 살포 예상 지역에 즉시 투입해 순찰과 감시를 강화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접경지역 안보 상황이 나빠지면 위험구역으로 지정해 대북전단 살포를 단속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권현]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