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1 (일)

서울시, 안심소득 네이밍 공모...내달 10일까지 접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메트로신문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시는 '안심소득'의 새로운 이름을 짓기 위한 공모전을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공모 접수 기간은 6월 17일부터 내달 10일까지이며, 서울 안심소득 정책의 특징을 반영한 명칭을 제안하면 된다. 지역, 연령 관계없이 누구나 응모 가능하다. 참여 희망자는 네이밍 공모전 누리집(https://www.seoulsafety.kr)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안심소득은 가계소득이 기준중위소득에 미치지 못하는 가구에 소득 부족분의 일정 비율을 지원하는 제도로, 시는 지난 2022년부터 서울 안심소득 시범 사업을 시행해왔다.

시는 내·외부 전문가들의 심사를 거쳐 20작을 선정해 서울특별시장상과 함께 총 720만원 규모의 상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공모전에 참여하는 시민 500여명을 추첨해 기프티콘도 제공한다.

시는 자체 심사를 통해 4건으로 추린 뒤 시민 선호도 조사를 벌여 공식 명칭 1건을 뽑을 계획이다. 결과는 오는 9월 초 발표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