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1 (금)

하이브ㆍ민희진 '불편한 동거'…갈등 장기화 가능성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하이브ㆍ민희진 '불편한 동거'…갈등 장기화 가능성도

[앵커]

해임 위기에 몰렸던 민희진 어도어 대표가 법원의 판단으로 자리를 유지하게 됐습니다.

하이브 측도 일단 법원의 판단을 존중하겠다는 반응을 내놨는데요.

양측의 입장이 팽팽한 만큼, 갈등은 한동안 이어질 전망입니다.

신새롬 기자가 이어서 보도합니다.

[기자]

법원의 판단으로 민희진 대표는 극적으로 어도어에 남게 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