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2 (토)

[단독] 삼성전자 직원 2명, 방사선 피폭돼 병원 찾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삼성전자 기흥공장 직원 2명이 작업 중 방사선에 피폭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손이 부은 채로 병원을 찾은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자세한 내용, 취재기자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양훼영 기자!

우선 피폭당한 직원 2명은 상태가 어떤가요?

[기자]
네. 삼성전자 기흥공장 직원 2명은 현재 방사선 피폭 조사를 마치고 응급실에 머물고 있습니다.

이들은 손이 부은 채로 방사선에 피폭됐다며 원자력의학원 국가방사선비상진료센터를 찾았는데요.